마음은 홀로 멀리 가며
그윽한 곳에 숨어 형체가 없다
마음을 다스려 도에 가까우면
마구니의 속박에서 완전히 벗어난다.
- 법구경<심의품4> -